자유게시판free_BOARD

3년만에 2000만원 찍은 비트코인 사상 최고치 근접… 시총은 삼성전자급

작성자 정보

  • 작성자 아브딜론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20일 글로벌 암호화폐 시황 분석사이트 코인마켓캡에 따르면, 이날 비트코인 가격은 1만8,230달러(오후 2시 기준)를 기록했다. 이는 사상 최고치를 찍었던 2017년 12월과 비슷한 수준으로, 올해 1월1일(7,203달러)과 비교하면 11개월 만에 2.5배나 뛴 것이다.


올해 나스닥이 30% 가량 상승한 점을 감안하면 비트코인은 5배 넘는 수익률을 기록 중이다. 앞서 2018년 말 비트코인 가격이 3,000달러 선까지 급락했던 것을 감안하면 그야말로 파죽지세다.


국내 암호화폐 거래소인 빗썸에서도 이날 오후 2시 현재 비트코인 가격은 연초(824만원)보다 144% 오른 2,014만원에 거래됐다. 비트코인 시가총액(3,241억달러ㆍ361조원)도 연초 대비 2.5배 가까이 상승하며 삼성전자 시가총액(386조원)에 육박하고 있다.


업계에서는 최근 가격 급등세는 투기성격이 짙던 2017년과 결이 다르다는 평가가 나온다. 당시에는 ‘묻지마 투자’ 분위기 속에 개인 투자자들이 너도 나도 쌈짓돈을 투입하면서 과열 양상을 보였다면, 이번에는 ‘이유 있는 상승’이라는 의미다.


한국일보
비트코인 내년엔 3억원? 3년 전 광풍 때와 다른 점
다시 '가즈아 열풍'?


국내 암호화폐거래소 빗썸에 따르면 19일 오전 11시 20분쯤 가격은 2002만3000원을 기록했다. 비트코인 열풍이 정점에 달했던 지난 2018년 1월 가격(2500만 원대)에야 아직 못 미치지만, 2000만원을 넘어선 건 그때 이후 2년 10개월 만에 처음이다. 올 3월 중순 600만원 아래로 떨어졌던 것과 비교하면 8개월 만에 약 230% 상승했다. 글로벌 암호화폐 시황 중계사이트 코인마켓캡에 따르면 이날 오후 4시쯤 비트코인의 시가총액은 366조1263억원인데, 이는 국내 상장사 1위인 삼성전자의 시가총액(385조6480억원, 19일 종가 기준)에 육박하는 금액이다.  


중앙일보
3년만에 2000만원 찍은 비트코인..."과거 '광풍'때와는 다르다"
글로벌 암호화폐 시황 중계사이트 코인마켓캡에 따르면 이날 오후 4시쯤 비트코인의 시가총액은 366조1263억원인데, 이는 국내 상장사 1위인 삼성전자의 시가총액(385조6480억원, 19일 종가 기준)에 육박하는 금액이다. 신한금융투자 리서치센터는 19일 보고서에서 최근 비트코인 가격 상승에 대해 "풍부한 유동성 환경 속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동영상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