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free_BOARD

자유로운 글 분류

김현아 SH사장 후보자가 김의겸에게 했던 말들

작성자 정보

  • 아브딜론 작성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부동산을 4채나 보유하며 그 과정이 떳떳하다고 말했던 김현아 후보는 김의겸 의원이 청와대 대변인 시절 구입한 흑석동 건물에 대해서는 신랄하게 비판했던 인물입니다. 

김 후보는 자유한국당 대변인 시절 "김 전 대변인은 전문 투기꾼 짓을 했다"고 지적했습니다.

또한 "진짜 목돈을 만지게 되니 다시 정치 욕심이 났나 보다. 그 더러운 돈을 민주당에 기부하고 공천받을 작정인 것 같다"며 막말을 쏟아 내기도 했습니다. 

김 후보는 김 전 대변인이 흑석동 건물을 매각하고 차액을 전부 기부하겠다고 하자 "국민의 기억력의 유효기간을 너무 우습게 생각하는 것 같다"며 비꼬았습니다. 

김의겸 전 대변인은 민주당에 공천을 신청했지만 부동산 문제로 공천 부적격 처분을 받고 출마를 포기했습니다. 이후 열린민주당에서 비례대표 4번으로 나왔다가 낙선했습니다. 열린민주당 김진애 의원이 4.7 서울시장 보궐선거 출마를 위해 사퇴하면서 2021년 3월 의원직을 승계했습니다. 

오세훈 서울시장과 국민의힘이 문재인 정부와 여당을 공격했던 논리가 '부동산 내로남불'이었습니다. 서울시 내부에서도 다주택자를 공공주택을 총괄하는 자리에 임명할 경우 정말 내로남불이 될 수 있다며 우려하는 분위기입니다.


7fe2932dd05b435a113d612a8702c080_1627600611_5962.png
 

아이엠피터뉴스
김현아 SH사장 후보자가 김의겸에게 했던 말들
'서울주택도시 공사' (이하 SH공사) 사장 후보에 내정된 김현아 전 국민의힘 의원이 인사청문회 과정에서 다주택자라는 사실이 드러났습니다. 김 후보가 의원 시절 신고한 재산은 서울 강남구 청담동의 아파트와 잠원동 상가, 부산의 아파트와 오피스텔 등 모두 4채였습니다. 당시 공시가격만 16억원이 넘었고, 청담동 아파트의 최근 실거래가는 20억원이나 됐습니다. 김 후보자는 다주택을 보유하게 된 배경에 대해 "제 연배(어떤 범위에 속하는 나이)상 지…

관련자료

최근글



공지사항


알림 0